페이스북픽셀 경주 안동 드라이브 코스 5
본문 바로가기

경주 안동 드라이브 코스 5

2022/10/13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여행지를 떠올린다면 아마 경주는 항상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도시 중 하나일 것입니다. 무구한 전통을 잘 간직한 이색적 풍경과 문화로 늘 여행객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곳이죠. 그리고 바로 곁에 자리하고 있는 도시 안동도 그에 못지않은 전통과 특색을 간직한 도시로서 여행객을 맞이하고 있습니다. 이번에는 특색 있는 전통에 더해 볼거리와 먹거리, 즐길거리 가득한 우리나라 대표 여행지, 경주와 안동의 드라이브 코스를 소개합니다.


(이미지 출처 : 안동 관광정보 / 안동을 담다)

도산서원은 퇴계 이황의 학문과 덕행을 기리고 추모하기 위해 1574년에 지어진 서원입니다. 퇴계 선생이 거처하며 제자들을 가르치던 도산서당과 그의 가르침을 받들고자 세워진 사당이 합쳐져 지금의 모습이 되었죠. 품격을 중시한 선비의 정신이 오래도록 깃든 조용하고 경건한 분위기가 조용한 수목원이나 공원과는 또 다른 느낌입니다. 산 속에 푹 파묻혀 안동호를 바라보는 탁 트인 배산임수(背山臨水) 조망은 바라보는 것만으로 도심에서의 복잡하고 치열한 일상을 지내던 이들의 머리를 맑게 만들 만큼 빼어나 많은 사람들이 찾고 있습니다.


경주를 여행한다면 이곳을 절대 빼놓을 수 없을 정도로 경주 여행의 필수 코스 중 하나. 거대 인공호수인 보문호수를 중심으로 둘레를 따라 고급 호텔과 콘도, 테마파크, 레저 시설 등 여러 시설이 자리 잡은 ‘관광 종합 선물세트’입니다. 특히 놀이기구와 즐길 거리 가득한 ‘경주월드’는 수도권의 에버랜드나 롯데월드 못지않은 재미를 자랑하는 기구들이 많아 놀이공원 마니아들의 입소문이 자자합니다. 벚나무로 채워진 이곳의 가로수 역시 또 다른 볼거리 중 하나. 봄이면 눈처럼 흩날리는 벚꽃 풍경을 보기 위해 수많은 사람들이 찾기도 하지만, 가을에도 빼곡히 늘어선 가로수 사이를 시원하게 달리는 드라이브의 묘미가 있어 계절을 가리지 않고 달리기에 좋은 드라이브 코스입니다


안동댐은 주변에 멋진 카페가 많기로 유명합니다. 특히 안동댐에는 월영교라는 이름의 멋진 다리가 놓여 있는데, 예스러운 분위기가 느껴지는 목책 다리이지만, 세워진 시기는 의외로 비교적 최근인 2003년입니다. 그도 그럴 것이 다리의 나무 상판과 가장자리를 따라 세워진 나무 난간이 오래된 전통미를 전하고, 다리 한가운데는 월영정(月映亭)이라는 팔각정이 자리 잡고 있으니까요. 월영교는 밤 풍경이 무척 아름답기로 유명합니다. 형형색색 빛을 내는 조명과 달빛이 어우러진 밤의 분수 쇼가 매일 펼쳐지는데, 물빛과 불빛이 한데 어우러진 풍경은 운전대를 잡고 이곳을 향해야 할 가치가 충분할 정도로 아름다우니 꼭 한 번 들러보세요.


(이미지 출처 : 경주시 문화관광)

워낙 둘러볼 곳이 많은 경주이지만, 그중에서도 꼭 가봐야 할 여행객들의 포토 스폿으로 손꼽히는 곳이 있다면 바로 ‘대릉원’일 것입니다. 약 3만 8000평의 평지에 23기의 신라시대 고분이 모여 있는 고분 공원인데, 이곳의 백미는 ‘대릉원 포토존’이라 불리는 목련나무가 있는 곳입니다. 특히 대릉원은 첨성대 등과 함께 야간개장을 하는 경주의 문화유적으로 낮만큼이나 밤에도 찾는 이들이 많은 곳이죠. 풍경 사진이 가장 아릅답게 찍힌다는 일출, 일몰 전후 30분 매직아워(magic hour)에는 이곳을 아름답게 담으려는 많은 사진작가들과 인증샷을 남기는 여행객들로 북적이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포토존에서 인증샷을 찍은 뒤에는 대릉원의 주인공 격이라 할 수 있는 ‘미추왕릉’, ‘천마총’, ‘황남대총’도 함께 둘러보면 알찬 대릉원 관광을 즐길 수 있을 것입니다.


안동은 의외로(?) 맛집이 많기로도 유명합니다. 오죽하면 따로 ‘음식의 거리’를 냈을 정도인데, 안동하면 떠오르는 안동 찜닭 맛집이 모여 있는 ‘찜닭 골목’은 물론, 사람들이 인생 갈비집으로 손꼽는 식당이 많은 갈비집도 따로 골목을 조성해 ‘갈비 골목’을 이루고 있습니다. 특히 유명 연예인의 단골집이나 방송을 통해 유명세를 탄 맛집도 상당수 있으니 유명 맛집을 찾는 분들이라면 꼭 들러야 할 안동 여행 코스라 할 수 있습니다. 일반 소주와는 차원이 다르다는 안동의 명물, ‘안동 소주’도 이곳에서 만날 수 있는데, 특히 여행 선물로 구입하는 수요도 많은 편이니 특별한 기념품이나 선물을 찾는 분들에게는 놓칠 수 없는 방문 코스입니다.





*IN spiration 콘텐츠는?

기아의 새로운 슬로건, ‘Movement that inspires’에 따라 다양한 장소로의 이동 경험을 소개하는 콘텐츠입니다. 이를 통해 고객은 새로운 곳에서, 새로운 사람들을 만나며, 새로운 경험을 통해 일상에 여유와 가치를 만드는 영감을 얻을 수 있을 것입니다.

공지·이벤트의 다른 글 보기

TOP